fbpx
Search
Close this search box.

[단독]김호중 뺑소니 사고 그날 밤..소속사 대표·매니저는 ‘만취’

[단독]김호중 뺑소니 사고 그날 밤..소속사 대표·매니저는 '만취'
[단독]김호중 뺑소니 사고 그날 밤..소속사 대표·매니저는 '만취'

가수 김호중의 뺑소니 사고를 직접 수습하려다 사태를 키웠다고 주장한 소속사 대표와 매니저들이 사건 당시 모두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16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김호중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이광득 대표와 매니저 A씨와 B씨는 최근 서울 강남경찰서에 김호중 교통사고 관련 조사를 받고 이같이 진술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김호중의 뺑소니 사고 후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조직적으로 개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매니저 A씨에게 거짓 자수를 종용했다고 주장한 이광득 대표는 사고 수습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기사원문: 스타뉴스

Share the Post:

연관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