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Search
Close this search box.

[공식] 아이브 장원영 측 “탈덕수용소 처벌 원해..합의 여지 없다”

[공식] 아이브 장원영 측 "탈덕수용소 처벌 원해..합의 여지 없다"
[공식] 아이브 장원영 측 "탈덕수용소 처벌 원해..합의 여지 없다"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유튜브 탈덕수용소로부터 악의적 비방을 받았던 아이브 장원영 측이 “처벌을 기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장원영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14일 스포츠조선에 “사이버 상에서 무분별하게 일어나는 명예훼손 범죄에 대해 철저하게 수사하여 기소 조치한 결과에 대해 환영하고, 추후 법원 판결에서도 그에 상응하는 처벌과 조치를 기대한다”면서 “탈덕수용소 운영자 A씨를 상대로 제기한 1억 원 상당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과 관련, 조정회부 결정을 내렸으나 금일 열린 재판에서 조정이 결렬됐다. 스타쉽은 법률 대리인을 통해 본 재판은 사이버렉카에 대한 준엄한 법적 심판을 받기 위함이 우선적 목적이므로 합의의 여지를 두고 있지 않겠다고 의견을 전달한 상태”라고 밝혔다.

기사원문: 스포츠조선

Share the Post:

연관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