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Search
Close this search box.

[단독] 진영·트와이스 다현, 서로의 첫사랑으로…한국판 ‘그 시절 우리가‥’ 캐스팅 (종합)

[단독] 진영·트와이스 다현, 서로의 첫사랑으로…한국판 '그 시절 우리가‥' 캐스팅 (종합)
[단독] 진영·트와이스 다현, 서로의 첫사랑으로…한국판 '그 시절 우리가‥' 캐스팅 (종합)

(엑스포츠뉴스 오승현 기자) 진영과 트와이스 다현이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한국판에 캐스팅됐다.

13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대만 영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가 국내에서 리메이크된다. 주연으로는 트와이스 다현과 B1A4 출신 배우 진영이 나설 예정이다.

2012년 국내 개봉한 대만 영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감독 구파도)는 학교 대표 문제아 커징텅(가진동 분)과 그를 특별 감시하게 된 모범생 션자이(천옌시)가 점점 가까워지며 생겨나는 감정을 찬란하게 담은 청춘 로맨스물로 풋풋한 첫사랑을 그려 한국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다.

트와이스 다현은 재학생 모두가 짝사랑하는 모범생 선아 역을, 진영은 결국 선아를 사랑하게 되는 진우로 분한다.

↓기사 내용 이어보기
기사원문: 엑스포츠뉴스

Share the Post:

연관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