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438139cdd256092c2d7bc0321ebbd54_1631715

제주도 교육청은 제2차 제주교육희망지원금 80억원 지급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제주교육청제공

제주교육희망지원금 탐나는전으로 지급, 미취학아동에게 "아동희망지원금" 10월 15일 1차 지급예정

[더팩트|제주=문형필 기자] 제주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제2차 제주교육희망지원금"을 신청 대상 99.1%에게 지급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6월 교육비특별회계 제1회 추가경정예산으로 편성된 "제2차 제주교육희망지원금"은 도내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1인에게 10만원씩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금은 지난 7월 26일부터 제주 지역화폐 탐나는전 카드로 지급했다.

도교육청이 8월 31일까지 지원금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8만 782명이 신청했고, 이 중 99.1%인 8만 31명에게 지원금 80억 310만원을 지급 완료했다.

한편 탐나는전 카드 미발급 등으로 지원금을 받지 못한 751명에게는 9월 중 탐나는전 종이 화폐로 지급할 예정으로 가급적 추석 전까지 배부할 예정이다.

지원금은 지급일로부터 5년까지 유효하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사용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잔액 등은 탐나는전 앱 또는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또한 지원금은 제주도 내 탐나는전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며, 비대면 학습환경 조성(도서구입, 체험활동, 식비 등), 방역물품(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구입 등에 사용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과 제주도청은 만 7세 미만 미취학아동 1인에게 10만원을 지급하는 "아동희망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9월 말 대상자를 확정하면 10월 15일부터 1차 지급할 예정이다.

유치원 아동 예산은 도교육청에서 부담하며, 아동수당 지급정보를 활용해 도청에서 총괄적으로 지급한다.

강승민 도교육청 안전복지과정은 "도민과 교직원, 학생들의 적극적인 협력이 있어서 제2차 제주교육희망지원금 지급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었다고 깊이 감사드린다."며 "제주교육희망지원금과 아동희망지원금이 코로나19를 넘어 일상 회복과 경제 활성화로 나아가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