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르 특성상 700만이 최대라던 〈파묘〉 천만 찍은 이유

오컬트 장르라는 마니아적 장르 특성상
아무리 추이 좋아도 천만까지는 불가능하다는 예상 많았었는데
천만 넘은 이유가

내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1. 유사가족

MZ무당 캐디

화림봉길 관계성

등으로 n차관람하는 오타쿠들 붙음

2. 공포영화인 줄 알았는데 별로 안 무서움 → 공찔이들 접근성 ↑
(잔인하지 않고 쓸데없이 야한 장면 없어서 15금인 것도 대중적일 수 있었던 이유)

3. 공포 매니아들은 보고 안 무서워서 실망했다고들 하지만
그래도 초반 견인차 역할은 해줌
+그리고 일단 오컬트 장르는 없어서 못 먹어서 그냥 무지성으로 먹음..

4. 풍수지리, 한국사 등의 이야기가 주제

+풍수사, 장의사 등 한국적 직업 가진 사람들이 주인공

+무속신앙 설정들 거의 떠먹여줌

+국내 고전적 오컬트이기 때문에
중장년층한테도 먹힌 게 신의 한수

그래서 곧 오타쿠+오컬트마니아+공찔이+중장년=대중 영화가 됐습니다

좌파니 반일이니 뜻밖의 노이즈마케팅도 한 몫 했음 ㅋㅋㅋㅋㅋ

그렇게 오컬트라는 장르적 한계를 뛰어넘고
관객수가 쭉쭉 늘어서

개봉 32일만에 오컬트 장르 최초 천만 달성

출처: https://cafe.daum.net/subdued20club/ReHf/4822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