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e02f67dba42e5627216940aa60d1e59_1623399

충북도가 11일 청주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충북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거버넌스" 협약식 및 발대식을 개최한 가운데 거버넌스에 참여하는 16개 기관 대표들이 챌린지사업 성공을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충북도 제공

[더팩트 | 청주=김영재 기자]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의 전략적인 추진과 성공을 위한 "충북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거버넌스"가 공식 출범했다

충북도는 11일 청주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거버넌스 협약식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

거버넌스에는 도와 청주시, 진천군, 음성군과 충북경찰청, 청주대학교, 충북연구원, (재)충북과학기술혁신원, 충북대학교병원, ㈜청주방송, 국민은행, ㈜시큐웨어, ㈜스프링클라우드, ㈜먹깨비, 오창맘들모여라, ㈜이플랜 등 모두 16개 자치단체‧기관·지역병원·금융기관·기업체·지역커뮤니티가 참여한다.

참여기관은 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스마트시티 산업의 육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이를 성실하게 이행하기로 약속했다.

또 충북이 첨단과학의 스마트 광역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응원타월을 이용한 스마트시티 챌린지사업 성공을 기원하는 퍼포먼스도 진행했다.

참여기관은 협약에 따라 △스마트시티 혁신솔루션의 구축・실증 및 사업화 촉진 △스마트시티 혁신솔루션의 보급・확산 및 법・제도적 규제 개선 △스마트시티 산업 육성을 위한 산・학・연・관 협력 네트워크 구축・운영 △스마트시티 활성화 및 인지도 확산을 위한 대내외 홍보 등을 협력하고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정보와 사업운영 성과를 적극 공유하기로 했다

한편 지난 4월 국토교통부 주관의 2021년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공모사업에 선정된 "충북형 스마트" 사업은 충북혁신도시, 오송, 오창 등 충북의 혁신성장거점을 연계한 광역스마트시티 조성이 목적이다.

도는 예비단계인 올해 국비 15억원을 투입해 의료, 교통, 생활 관련 스마트 혁신 솔루션을 도입・실증하고, 그 성과를 재평가해 2년간 약 200억원 규모의 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서승우 도 행정부지사는 "본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돼 주민 체감형 스마트도시 서비스가 도내 확산되고, 나아가 전국적으로 확산 되도록 지자체, 유관기관, 대학, 민간기업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ab2a84668d72dc33564d3e4e38c6c99d_1623399

충북도가 11일 청주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충북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거버넌스’ 협약식 및 발대식을 개최한 가운데 거버넌스에 참여하는 16개 기관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도 제공

thefactcc@t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