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Search
Close this search box.

백미경 작가 “변우석, 왜 남의 드라마에서 터져서…너무 축하”(‘나대신꿈’)

백미경 작가 “변우석, 왜 남의 드라마에서 터져서…너무 축하”(‘나대신꿈’)
백미경 작가 “변우석, 왜 남의 드라마에서 터져서…너무 축하”(‘나대신꿈’)

백미경 작가가 배우 변우석의 인기에 축하를 보냈다.

29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나는 대놓고 신데렐라를 꿈꾼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민경 감독, 백미경 크리에이터, 배우 표예진, 이준영, 김현진, 송지우가 참석했다.

tvN ‘선재 업고 튀어’에 류선재 역으로 출연하며 인기몰이 중인 변우석은 백미경 작가가 집필한 JTBC ‘힘쎈여자 강남순’(2023)에 빌런 류시오 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백미경 작가는 “우석이 얘기는 그만. 신경질이 나서. 걔는 왜 남의 드라마에서 터져서”라고 너스레를 떤 뒤 “사실은 너무 축하한다. 이제 다 됐으니까 지 인생 알아서 사는거다”라고 변우석의 인기 몰이를 축하했다.

기사원문 이어보기 [매일경제]

Share the Post:

연관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