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Search
Close this search box.

“최애 아이돌, 이 책 읽더라”…20대 독서 트렌드 바꿨다

"최애 아이돌, 이 책 읽더라"…20대 독서 트렌드 바꿨다

26살 유지원 씨는 최근 좋아하는 아이돌 멤버가 추천한 책을 구입했습니다.

이렇게 추천을 받고 읽은 책이 두 번째.

자존감을 북돋아 주는 책 내용이 직장생활에도 도움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김세연 씨 역시 자신이 팬인 아이돌 그룹 멤버가 평소 가지고 다니는 책을 읽었습니다.

최근 이렇게 유명 가수나 배우가 직간접적으로 추천하는 책을 읽는 20대들이 늘고 있습니다.

NCT 재민이 추천한 책인 ‘자존감 수업’은 추천 이후 전월 대비 판매량이 114% 증가했고, 에스파의 카리나가 추천한 ‘내게 무해한 사람’은 157%나 증가했습니다.

토익책이나 취업 준비서 같은 실용서적을 주로 읽는 20대들이 새로운 독서 트렌드를 통해 다양한 장르의 서적들을 접하는 겁니다.

1년 동안 책을 한 권 이상 읽은 사람의 비율을 나타내는 종합독서율은 성인이 43%.

10명 중 6명은 1년에 단 한 권의 책도 읽지 않는데 성인 종합 독서율은 20대가 74.5%로 가장 높고, 연령이 올라갈수록 책과 멀어지고 있습니다.

20대의 이런 새로운 독서 트렌드가 시간이 지나 중장년층의 독서율까지 끌어올리는 계기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기사원문: SBS 뉴스

 

연예인 수입 기형적일 수밖에 없긔…
관심도, 파급력이 완전 다르네요..

출처: 다음카페 소울드레서

Share the Post:

연관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