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55794d8829a241c41d08d37858129f8_1631707

종합병원인 중앙병원이 여수 미평동에 지하 1층 지상 8층 규모에 89실214병상을 갖추고 최근 개원했다. /중앙병원 제공

박기주 대표원장 “첨단 의료시설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와 상생, 최선 다할 터”

[더팩트ㅣ여수=유홍철 기자] 전남 여수에 종합병원인 중앙병원이 최근 개원해 지역 거점 의료기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앙병원은 여수 미평동 양지공원 인근(둔덕 2길 6-3)에 지하 1층‧지상 8층에 규모에 89실, 214병상을 갖췄다.

내과, 정형외과, 신경외과, 마취통증의학과, 소아청소년과, 영상의학과, 직업환경의학과, 가정의학과 등 총 8개 과를 개설했다. 지방 중소도시의 인구 고령화에 따른 만성질환 증가 및 여수국가산단과 연관된 재활치료에 특화된 진료 과목도 개설했다.

이 병원은 첨단 CT‧MRI를 도입, 심뇌혈관을 비롯한 각종 질환의 검사 및 진단의 정확도와 안정성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이 적용된 "루닛 인사이트"를 도입, 흉부엑스레이 판독 정확도를 높였으며, 폐암‧폐렴, 결핵, 기흉 등 폐질환 등을 조기 발견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초음파 검사를 비롯해 골다공증검사(BMD), 유방촬영(MAMMO) 등 지역에서 보기 드문 최신 의료장비 역시 질환의 조기 발견 및 치료에 많은 도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 의료정보시스템(EMR)‧헤파필터 등 공조시스템을 갖춘 첨단 수술실은 각종 세균과 미세먼지까지 통제가 가능하다는 것이 병원측의 설명이다.

종합검진센터는 국가건강검진, 기업채용검진, 특수검진, 아동‧청소년 및 영유아검진, 암검진, 종합검진 등을 실시한다.

박기주 여수중앙병원 대표원장은 "구도심과 여천권역 사이에 위치한 미평·둔덕·만흥동 지역은 다른 지역보다 인구 고령화가 심각하고, 응급환자 발생률이 높음에도 인근에 종합병원이 없어 주민들은 의료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현실을 감안, 거점의료 기관으로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