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edfbb89f702321b92deb38f7512cc8b_1642159


눈이 내리며 기온이 떨어진 11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에서 한 시민이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토요일인 15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

오후 6시께부터 수도권과 강원 내륙, 산지에 눈 또는 비가 내리기 시작한다. 밤에는 충청권으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 내륙·산지는 5㎜ 미만, 충청권은 1㎜ 내외다.

아침 최저기온은 -11∼1도, 낮 최고기온은 2∼10도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수원 -5도 △청주 -6도 △인천 -2도 △춘천 -11도 △강릉 -1도 △대전 -7도 △전주 -5도 △광주 -3도 △대구 -5도 △부산 1도 △제주 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4도 △수원 5도 △청주 6도 △인천 4도 △춘천 2도 △강릉 8도 △대전 7도 △전주 7도 △광주 8도 △대구 7도 △부산 9도 △제주 11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이다.

다만 수도권·세종·충북·충남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 남부 먼바다와 제주도 남서쪽에서는 풍랑특보가 내려진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2.5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km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2.5m, 서해·남해 0.5∼2.0m로 예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