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267aebac9fdfb24d34fa060e7a9dfa7_1628043

국민의힘 대선주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광장을 찾아 "드루킹 몸통 배후 수사 및 대통령 진실 고백을 촉구"하며 1인 시위 중인 권성동 의원과 만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더팩트ㅣ국회사진취재단] 국민의힘 대선주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광장을 찾아 "드루킹 몸통 배후 수사 및 대통령 진실 고백을 촉구"하며 1인 시위 중인 권성동 의원과 만나고 있다.

616b74efca84eecc3e76bc1b09f6008d_1628043

이날 권성동 의원을 찾은 윤 후보는 "(드루킹 사건이) 국정원 댓글 사건 때 보다도 규모가 훨씬 큰데, 그때는 얼마나 난리를 쳤나"라고 언급하며 "당시에 박근혜 전 대통령이 "내가 그럼 댓글 때문에 당선 되었단 말입니까"라고 해서 많은 공격을 받기도 했다"라고 덧붙였다.

1cc9bdfa3c6de4da52d58a14a67d82a9_1628043

2e5f711b1bfcbe7477ec451c5a56c807_1628043

[email protected]
사진영상기획부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