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8c5c4d718e0afe3ae7a5def655ee72_1623388

비트인터렉티브가 11일 손호영(SHY)을 전격 영입했다고 밝혔다. /비트인터렉티브 제공

에이스 소속사 "좋은 조력자로서 전폭 지원할 것" 

[더팩트|원세나 기자] 가수 손호영(SHY)이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고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비트인터렉티브는 11일 "손호영(SHY)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리며 "다방면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손호영과 새로운 가족이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이번 손호영(SHY) 영입과 함께 글로벌 엔터사로 힘찬 도약에 나서겠다는 포부다.

손호영(SHY)이 손잡은 비트인터렉티브는 보이그룹 에이스(A.C.E)를 키워낸 엔터테인먼트사로 창의적이며 전문적인 역량을 갖춰 수준 높은 콘텐츠를 개발하고 아티스트의 유니크한 감성을 전 세계와 소통하는 유니버스를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특히 에이스는 올 초 미니 4집 타이틀곡 "도깨비"를 리믹스한 "Fav Boyz"로 빌보드 댄스·일렉트로닉 차트에 입성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뒀으며 포브스(Forbes), 메트로(Metro) 등 해외 언론들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오는 23일 국내 컴백을 앞두고 있다. 비트인터렉티브 관계자는 "손호영과 팬들이 원활하게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도록 소통의 창구 역할도 하겠다"며 "글로벌한 매니지먼트를 펼치며 손호영의 좋은 조력자로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활동명을 "SHY"로 변경하고 6월부터 글로벌 엔터사 비트인터렉티브에서 새로운 출발에 나선 손호영은 앞으로 음악과 연기 그리고 뮤지컬 등 다양한 영역에서 아티스트로서 재능을 펼치며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