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6c0c8ed85e3956333e913fd973f8cc_1623305

[더팩트ㅣ청와대=허주열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공군 여부사관 사망 사건을 계기로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한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전역을 재가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지난 7일 사의를 표명한 이성윤 공군참모총장 전역을 10일부로 재가했다"라며 "현역 군인이 의원 전역하기 위해선 군 복무 중 비위사실 유무, 전역 제한 대상인지를 감사원, 경찰청 등에 확인해야 한다. 각 기관으로부터 관련 절차를 거쳤으며 절차상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박 수석은 이어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 관련해서 현재까지 국방부 감사 결과는 사건 축소, 은폐 지시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라면서도 "추후라도 확인되면 수사기관으로부터 조치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sense83@t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