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a39726956d24e3f7d0fe2209c56c1d_1620954

[더팩트ㅣ용인=이선화 기자] KLPGA 2021시즌 다섯 번째 대회인 "2021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1라운드가 14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수원컨트리클럽에서 열린 가운데 지한솔이 10번 홀 티샷을 하고 있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은 이번 대회는 초대 챔피언인 골프 지존 신지애를 시작으로 김세영, 유소연, 김자영2, 이정민, 장수연, 김지영2, 인주연, 최혜진 등 KLGA 대표 스타들이 역대 우승자로 이름을 올렸다. 총 상금은 7억 원이며 오는 16일까지 수원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다.

[email protected]
사진영상기획부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