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293642d3b33248c22288ad4de5947df_1611040

김설현이 19일 tvN 드라마 "낮과 밤"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19일 최종회 앞두고 종영 소감 전해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배우 김설현(가수 활동명 설현)이 경찰 특수팀 에이스 공혜원으로 활약한 드라마 "낮과 밤"에 대해 애틋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19일 김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최종회 방영을 앞두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살인사건과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의 연관성에 대해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으로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와 매회 반전을 더해 마니아층을 형성한 웰메이드 드라마이다.

극중 김설현은 수사에 있어 물불을 가리지 않는 경찰이자 특수팀 에이스 공혜원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남궁민(도정우 역), 이청아(제이미 역) 등 주역들과 티격태격 케미를 보여주면서도 매회 완벽한 액션 연기를 보여주면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혔다는 평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김설현은 관찰자에서 정의와 믿음을 대변하는 인물로 성장하는 입체적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평가도 나온다.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다양한 변신을 시도하고 있는 김설현이 또 어떤 작품과 캐릭터로 대중에게 어필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김설현은 "1년이라는 시간 동안 "낮과 밤"의 혜원이로 살 수 있어서 감사했다"며 "언제나 바른길로 가기 위해 노력하고 힘든 상황에서 고군분투하던 혜원이를 연기하며 많은 생각이 들었다. 이런 멋진 혜원이에게 고생했고, 대견하다고 말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낮과 밤" 제작진과 시청자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도 전했다. 김설현은 "작품을 잘 마칠 수 있도록 함께 만들어준 감독님, 작가님, 배우 선배님들, 스태프분들께 감사하다"며 "특히 마지막까지 함께 해주신 시청자분들께 "낮과 밤"을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2kuns@tf.co.kr

[연예부 | ssent@tf.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