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안재욱, 뮤지컬 하차···'광화문연가' 부산공연이 끝(종합)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음주운전으로 면허정지 처분을 받은 탤런트 안재욱(48)이 뮤지컬에서 하차한다.

소속사 제이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안재욱은 전국 투어 중인 뮤지컬 "광화문 연가"의 대전, 포항, 이천 공연에서 빠진다. 3월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막하는 뮤지컬 "영웅" 10주년 공연에도 불참하기로 했다.

다만 16, 17일 예정된 "광화문 연가" 부산 공연은 출연한다며 양해를 구했다.

제이블은 "공연이 채 며칠 남지 않은 상황에서 하차할 경우 관객 여러분에게 더 큰 혼란을 끼쳐줄 수 있을 것이란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부득이하게 "광화문 연가" 부산 공연은 속죄의 마음으로 관객 앞에 서기로 어렵사리 결정했다"면서 "이것이 마지막 "광화문 연가" 무대가 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1994년 MBC 탤런트로 데뷔한 안재욱은 "별은 내 가슴에" "해바라기" 등에 출연하며 톱배우로 떠올랐다. 2010년대 중반 들어 "잭더리퍼" "태양왕" "시카고" 등 뮤지컬 출연도 활발하게 해왔다.

제이블은 "지난 수개월 동안 함께 공연을 준비해 왔던 배우와 스태프들, 그리고 공연을 기다려 준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죄송스러운 마음 금할 길이 없다"면서 "특히 "영웅"은 의미가 남다른 공연임에도 끝까지 책임을 다하지 못한 점 송구스럽다"고 사과했다.

뮤지컬 "영웅" 제작사 에이콤은 "안중근 역의 안재욱 배우는 제작사와 소속사 간의 협의 끝에 부득이하게 하차하게 됐다"고 확인했다. 안재욱이 출연 예정이었던 회차는 역시 안중근 역에 캐스팅된 정성화, 양준모가 번갈아 맡는다.

에이콤 관계자는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변경된 출연 일정을 알리겠다"면서 "해당 공연을 예매한 관객 중 취소를 원하면 취소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받으실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전했다.

안재욱 음주운전은 방송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전날 예정됐던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 안재욱 녹화는 당일 취소됐다.

안재욱은 9일 밤 지방 일정을 마친 후 숙소 옆 식당에서 동료와 술을 마신 뒤 10일 오전 차를 몰고 서울로 향하던 중 음주 단속에 걸렸다.

Copyright 뉴시스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