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축구종합센터 건립에 24개 지자체 신청...3월말 결정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파주 NFC(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에 이어 새롭게 건립을 계획 중인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제2 NFC) 부지의 유치 신청이 마감됐다.

축구협회가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 축구종합센터 건립 용지 선정을 위한 유치 신청에 총 24개 지자체가 지원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도별로는 경기도와 경상북도가 6개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경남(3개), 전북(3개), 충남(2개), 충북(1개), 전남(1개) 순이었다. 울산광역시와 세종특별자치시도 참가했다.

협회는 1월 중으로 선정위원회를 구성해 3월말까지 서류 심사, 현장실사 및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한다. 3월말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며 6월말까지는 계약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축구종합센터는 33만㎡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다. 이곳에는 천연 및 인조잔디구장, 풋살구장, 다목적체육관 뿐만 아니라 숙소, 식당, 휴게실, 사무동 등이 들어선다. 협회는 2001년 건립된 파주 NFC가 각급 대표팀 훈련뿐 아니라 지도자와 심판 교육 장소로 빈번히 이용되면서 포화 상태에 이르렀다고 판단해 ‘축구종합센터 건립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축구종합센터 건립 용지 선정을 위한 유치 신청 참가단체(총 24개)

광역시 및 특별시(2개) : 울산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

경기도(6개) : 이천시, 안성시, 김포시, 하남시, 여주시, 용인시

경상북도(6개) : 경주시, 문경시, 예천군, 영천시, 영주시, 상주시

경상남도(3개) : 합천군, 양산시, 남해군

전라북도(3개) : 군산시, 남원시, 장수군

충청남도(2개) : 천안시, 아산시

충청북도(1개) : 괴산군

전라남도(1개) : 순천시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