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신년인사회' 개최…"'혁신·상생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뉴시스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새해를 맞아 11일 오후 3시 관악문화관·도서관 공연장에서 "2019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박준희 관악구청장을 비롯해 지역주민, 국회의원, 시·구의원 등 2500여명이 참석했다.

박 구청장은 신년사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최우선 과제로 꼽았다. 서울대학교 일대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과 낙성벤처밸리 앵커시설 구축, 임대료 걱정 없는 안심상권 조성사업 등 혁신과 상생이라는 관악의 목표를 소개했다.

또 민선 7기 "더불어 으뜸 관악구" 비전 아래 ▲지역경제 활성화 ▲더불어 행복한 복지도시 ▲고품격 문화도시 ▲사통발달 교통도시 ▲쾌적한 청정도시 ▲소통과 혁신의 관악구를 위한 사업을 구체화 할 것이라 설명했다.

이 외에도 관악청년청 건립, 관악청년문화공간 조성, 관악문화재단 설립, 경전철 신림선 및 신봉터널 건설, 경전철 난곡선·서부선 조기착공, 어린이집·경로당 공기질 측정기 보급 등 주요사업 등도 차질 없이 수행할 것을 밝혔다.

박 구청장은 "지난 6개월이 밭을 일구고 씨를 뿌린 시간이었다면 올해는 알찬 결실을 거두는 수확의 해가 될 것"이라며 "2019년 기해년에는 관악을 더욱 강한 경제로 이끄는 감동 행정을 선사하는 찬란한 문화를 꽃피우는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뉴시스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