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황미나 "김종민 마음에 확신 없다" 불안감 토로 [시선강탈]

티브이데일리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연애의 맛"에서 그룹 코요태 김종민과 계약 연애 중인 황미나의 속마음이 드러났다.8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가 함께 캠핑을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민과 황미나는 저녁을 먹으면서 그간 느꼈던 감정을 솔직하게 나누며 시간을 보냈다.

황미나는 "생일상을 해주고 나서, 오빠(김종민)가 나를 별로 안 좋아하는 것처럼 느껴졌다. 고맙다고도 하고, 미안하다고도 했다. 그 말이 너무 속상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나는 너를 이렇게까지 생각 안 하는데, 왜 이렇게까지 해주냐"는 뜻으로 들렸다"고 덧붙였다.

황미나는 김종민의 태도에 대해 "오빠가 나를 별로 안 좋아하고, 방송이니까 적당히 하는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면서 "내가 너무 상처받을 것 같으니까 나도 그냥 적당히만 하면 되고, 진심을 담아서 하지는 말아야겠다고 결론을 내렸다"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놀란 김종민은 "오해가 있는 것 같다. 나는 그런 의미로 한 건 아니다. 그저 "너를 힘들게 한 건 아닌가"라는 생각에서 한 말"이라고 해명했다.

결국 황미나는 "오빠의 마음에 대한 확신이 없는 것 같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하지만 김종민은 "말이 너무 어렵다. 오해가 생길 수 있어서 나는 말을 아끼려고 한다. 괜히 너한테 상처가 되면 안 된다"며 말을 아껴 황미나와의 오해를 키웠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email protected] /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 티브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