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반민정 "조덕제, 유죄 판결 이후 영상 공개…많이 힘들다" [TV온에어]

티브이데일리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연예가중계"에서 배우 반민정이 직접 입을 열었다.14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동료 배우 반민정을 성추행한 혐의로 최종 유죄를 선고 받은 조덕제의 사건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이날 조덕제는 대법원 최종 유죄 판결 직후 "연예가중계"와 전화 인터뷰를 통해 "참 인정할 수 없는 판결이다. 많은 분들이 지지와 응원을 해주고 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대법원 판결이 우리나라 모든 연기자들에 대한 모독이다. 연기한 상황을 범죄로 인식하는 자체가 어기는 법과 양심에 따라서 억울한 사람이 없게 진실을 찾아내야 하는 대법원이 책임과 임무를 망각한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후 "연예가중계"를 통해 반민정이 직접 모습을 드러내 이번 대법원 판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반민정은 "수사 단계에서부터 만 4년 가까이 구설에 올랐다는 이유만으로 배우 생활도 하기 힘들었고 일상이 사라졌다"며 힘든 시간들을 떠올렸다.

그는 이어 판결 직후 조덕제가 자신의 SNS를 통해 사건 관련 영상과 메이킹 필름 영상 등을 게재하며 억울한 입장을 드러내는 것에 대해 이해할 수 없다는 입장을 보였다.

반민정은 "유죄 판결이 확정됐음에도 불구하고 가해자가 자신의 SNS에 이 사건 관련 영상과 메이킹 필름 영상 사진들을 짜집기해서 올리고 있다. 그것을 일부 언론들이 보도하고 있어서 지금 많이 힘든 상황이다"고 전했다.

끝으로 반민정은 "관행이란 이름으로 옛날부터 암암리에 행해졌던 일들이 앞으로는 줄어들고, 이 사례가 다른 피해자들에게도 용기가 되는 판결이 됐으면 좋겠다"고 남겼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email protected]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 티브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