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김민주·미야와키 사쿠라, 타 팀 배정된 이유 [TV온에어]

티브이데일리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김민주가 냉혹한 생존 경쟁 앞에서 눈물을 보였다.10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Mnet 오디션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48"은 이승기 진행과 소유, FT아일랜드 이홍기, 치타, 배윤정, 최영준, 메이제이 리 지도편달 아래 30명 생존자의 열띤 콘셉트 평가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콘셉트 평가에 앞서 한 곡에 너무 몰린 인원수를 조정하는 과정이 공개됐다. ‘너에게 닿기를" 팀에 많은 인원이 몰렸고, 2명은 다른 곳으로 옮겨야 하는 상황이었다.

김민주는 “좀 불안했다. 팀에서 맡고 있는 역할이 크지도 않고 비중도 크지 않은 편이라서..”라며 솔직히 불안한 심경을 전했다. 장규리 역시 상황은 마찬가지였다. 그는 미리 방어막까지 치며 타 멤버들을 견제했다.

탈락 후보로 김민주, 장규리, 나고은, 야부키 나코, 김채원, 미야와키 사쿠라 등이 포함된 가운데 연습생들은 고심 끝에 이동 멤버 투표를 진행했다.

생존 멤버 1위는 야부키 나코, 2위는 고나은, 3위는 김채원, 4위는 조유리, 5위는 장규리였다.

결국 미야와키 사쿠라, 김민주가 다른 팀으로 이동하게 됐다. 사쿠라의 경우 음역대가 높아 이 노래를 소화하기가 살짝 어려운 상황이었다.

김민주 역시 포지션 역할이 크지 않고 다른 곡이 어울린다는 팀원들의 판단 아래 타 팀으로 옮기게 됐다. 김민주는 “이번 콘셉트 평가 통해서 인정받을 수 있지 않을까. 그런 마음으로 열심히 하고 싶었는데 이렇게 돼 버려서 아쉬웠다”라며 눈물을 쏟기도 했다.

한편 이번 콘셉트 평가로 인한 베네핏은 무려 13만 표다. 현재 화제의 인기 연습생은 왕이런, 장원영, 김민주, 허윤진, 미야와키 사쿠라, 김민서, 시로마 미루, 김채원, 이채연, 미야자키 미호, 안유진, 이가은, 타카하시 쥬리 등이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email protected] /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 티브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