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철, 올 시즌 세 번째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수상

뉴시스

【서울=뉴시스】권성근 기자 = 상주 홍철이 KEB하나은행 K리그1 (클래식) 2018 시즌 세 번째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ADIDAS TANGO AWARD)"의 주인공이 됐다.

홍철은 지난 5월 13일 펼쳐진 상주와 인천의 경기에서 그림 같은 코너킥으로 선제골을 만들어 냈다.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 플레이를 통해 홍철은 올 시즌 세 번째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에 선정되었다. 홍철에게는 프로축구연맹에서 제공하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트로피와 200만원 상당의 아디다스 상품권이 수여된다.

홍철의 플레이는 연맹 공식 SNS채널(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지난 5월 30일부터 6월 4일 까지 진행된 팬투표에서 1851표(78.1%)를 득표했다. 홍철과 함께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를 두고 경쟁했던 같은 팀의 심동운은 519표(21.9%)를 받았다.

올 시즌 신설된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는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아디다스가 함께 손을 잡고 지난 한 달간 가장 센스있고, 개성있는 플레이 장면을 선보인 선수 1명을 뽑아 시상하는 상이다. 연맹은 매 달 두 건의 플레이를 선정하여 연맹 공식 SNS채널을 통해 팬 투표를 진행한다. 투표 결과, 더 많은 팬들의 선택을 받은 플레이를 펼친 선수에게 이 달의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가 주어진다.

한편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투표에 참여하고 인증한 팬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연맹에서 준비한 소정의 상품을 제공한다.

Copyright 뉴시스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가장 많이본 정보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